한난, 열수송관 누수 국민신고 포상제도 시행으로 국민 안전에 기여

기사승인 [0호] 2020.04.08  15:47:51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민과 함께하는 열수송관 안전관리 구축

ad27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는 열수송관 시설의 누수 및 증기 유출을 최초로 발견해 신고한 국민에게 포상금을 지급하는 “열수송관 누수 국민신고 포상제도”를 시행 중이라고 8일(수) 밝혔다.

본 제도는 국민 참여를 기반으로 하는 열수송관 안전관리 대책의 일환으로 열수송관 안전을 저해하는 징후를 조기 발견하여 신속하게 복구함으로써 안정적인 지역난방의 공급을 위해 마련되었다.

한난이 공급하는 열수송관의 누수 및 증기 유출 발견 시 고객센터(1688-2488) 또는 해당 지사 등에 신고하면 한난이 누수여부를 현장에서 확인 후 최초 신고한 국민에게 온누리 상품권 10만원을 지급하는 제도이다. 포상 제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난 홈페이지(www.kdhc.co.kr) 내 공지 사항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한난은 국민이 열수송관 안전을 자발적으로 감시와 신고를 할 수 있어 사고의 사전예방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난 관계자는 “국민 참여형 포상 제도 시행으로 이상 징후를 조기에 발견하여 긴급 복구가 가능하게 될 것이라고 밝히며, 앞으로도 열수송관의 안전관리 체계 강화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라고 전했다.

유혜린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