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 부산지역 취약계층 위한 코로나 19 위기극복 성금전달

기사승인 [0호] 2020.03.16  16:34:34

공유
default_news_ad1

- 개인 위생물품 및 생필품, 소독방역서비스 지원 위한 1억원 전달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 이하 ‘남부발전’)이 코로나 19로부터 지역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성금 전달로 지역사회에 온기를 불어넣고 있다.

남부발전은 16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지역 코로나 19 확산 방지 및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1억원을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성금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취약계층을 보호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개인 위생물품과 생필품, 소독방역서비스 지원 등에 재원으로 사용된다.

신정식 사장은 “이번 성금이 코로나 19를 이겨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19로 인한 피해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국남부발전은 지속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선호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