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700만원 상당 꽃과 화분 구입으로 침체된 지역 화훼농가 돕기 나서

기사승인 [0호] 2020.03.12  18:00:47

공유
default_news_ad1

- “나눌수록 커진다! 꽃 선물로 사기 높이며 위기 극복 나선다”

   
 

[에너지코리아뉴스] 한전KPS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팔을 걷고 나섰다.

한전KPS는 3월 12일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하여 졸업식,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화훼농가를 돕고자 약 7백만 원 상당의 꽃과 화분을 구입, 직원 간 꽃을 선물하는 ‘사랑나눔 플라워 데이’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코로나19로 침체된 회사 조직분위기 전환 및 직원들의 정서 안정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전KPS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깊은 시름에 빠져 있는 화훼농가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모든 임직원이 적극적인 소비 촉진 운동 방안을 마련해 지역사회와 공존 발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전KPS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일회용 마스크 1만 장 및 손 세정제 등 위생용품 구입을 위한 성금 2천만 원과 국군간호장교들의 구호활동 지원금 210만 원 및 지역아동센터 지원 성금 7백여만 원을 기부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해오고 있다.

유혜린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