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국가적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

기사승인 [0호] 2020.03.12  13:24:16

공유
default_news_ad1

- 대구·경북·경남지역 ‘코로나19 피해 지원 성금’ 2억 기탁

   
▲ 한국남동발전 유향열 사장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를 위해 총 2억원 상당의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한다.

이번 성금은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심각한 대구·경북지역에 집중적으로 지원되며 장애인·노인·저소득층 등 질병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위생물품을 전달하고, 의료진들에게 방호복과 의료물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월부터 한국남동발전은 본사 및 각 사업소에서 ▲취약계층 마스크·손소독제 지원 ▲다중이용시설 방역활동 ▲혈액수급위기 극복을 위한 헌혈캠페인 ▲지역상품권 기탁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구내식당 석식 휴무로 지역식당 이용 유도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한국남동발전은 코로나19로 인해 계약이행이 지연될 경우 지체상금을 면제하고 계약금액 조정 요건 부합시 조정이 가능하도록 하여 협력사들의 부담을 경감시켰다. 또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하여 약 3,130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할 계획이다.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은 “이번 성금이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분들과 일선 현장에서 위기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계신 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가적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 완수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전했다.

유혜린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