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코로나19 극복 위한 격려품 전달

기사승인 [0호] 2020.03.06  16:55:26

공유
default_news_ad1

- 전통시장‧소상공인 물품 구매…의료진‧방역인력에 간식 등 지원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6일부터 13일까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울산지역 의료진과 방역 인력을 격려하고, 전통시장, 소상공인 물품 구매로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6일 울산시 내 선별진료소 13곳에서 근무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태화종합시장을 비롯한 울산지역 전통시장 3곳에서 910만원 상당의 과일, 떡 등을 구매해 전달했다.

또한 6일부터 13일까지 방역활동에 참여 중인 육군 제53사단(울산 남구 소재) 장병 200명에게 울산지역(남구·중구·동구) 소상공인을 통해 구입한 420만원 상당의 빵, 음료 등 간식을 지원할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격려품 전달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가장 힘든 곳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 방역 지원 군인과 침체 위기를 맞은 지역 전통시장,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일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지난 2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울산 및 음성 지역 복지 센터 89곳 방역활동에 1700만원을 지원하였으며, 울산 지역 화훼농가에서 2,100만원의 꽃을 구입하는 등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