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직원 성금 1.7억 원 기탁

기사승인 [0호] 2020.03.06  09:39:10

공유
default_news_ad1

- 대구지역 의료진용 방호복·고글·마스크 등 필수 의료장비 지원

ad27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대구지역의 위기 극복을 위해 전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1억 7천만 원을 대구광역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성금 모금은 노사가 한마음으로 참여하는 캠페인을 통해 당면한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냄으로써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 나가고자 하는 취지에서 비롯됐다.

성금 1억 7천만 원은 코로나19 환자 치료 및 방역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을 위한 방호복·고글·마스크 등 의료장비 공급과 생활치료센터 운영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채희봉 사장은 “현장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의 노고와 헌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가스공사 전 임직원도 전국적인 성금 릴레이에 동참해 의료진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2월 대구지역 취약계층 대상 마스크 7만 3천 장 지원에 이어 지난 3일에는 대구시민을 위한 마스크 50만 장을 추가 지원했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