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부발전, 코로나19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 맞춤형 지원

기사승인 [0호] 2020.02.27  18:02:54

공유
default_news_ad1

- 발전소 주변지역 농산물 및 화훼 구매, 마스크·세정제 보급 및 방역 시행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코로나19 감염방지 활동과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발전소 주변지역에 5,500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발전소 주변지역 취약계층에 마스크 및 세정제를 보급하고 소독방역 활동을 지원하여 코로나19의 지역사회로의 감염을 차단하고, 지역농산물 및 화훼 구매를 통하여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와 소비 진작에 앞장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시행됐다.

한국중부발전은 2월 27일에 전통시장 상인회,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보령 중앙시장에서 지역농수산물 2,000만원 상당의 물품 구매 전달식을 가졌다. 행사에 참석한 김신형 한국중부발전 기획본부장은“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적극 동참하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향후 한국중부발전은 아동·노인·복지시설 등에 마스크 5,000장 이상, 손세정제 1,000개 이상을 전달하고 시설의 소독방역 활동을 지원하기로 하였으며, 졸업식과 입학식 취소에 따라 어려워진 화훼농가 지원을 위한 화훼류 구매 등 지역사회 부양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시행하기로 하였다.

한편, 중부발전은 지난 2월 6일에 코로나19 관련 격리시설이 운영되고 있는 아산과 진천 지역에 위생용품과 생필품 공급을 위해 2,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으며, 충남지역 발전을 위한 지역제품 우선구매, 지역산업육성, 주민지원 공헌사업 등에 400억을 투입할 계획이다.

박선호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