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성동소방서와 합동 비상대처 훈련’ 실시

기사승인 [0호] 2019.11.29  11:35:09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진상황 가정해 전사 참여... 신속하고 체계적인 대응 능력 확인

   
 

[에너지코리아뉴스] 예스코(대표 천성복)는 지난 26일 오전 6시 본사에서 전 임직원과 성동소방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진상황을 가정한 전사 비상대처 훈련을 시행했다.

이번 훈련은 지진(규모4.5)으로 인해 중압배관이 파손되어 가스누출이 발생하고, 연달아 바이오천연가스플랜트 시설에 화재가 발생한 시나리오를 토대로 실시했다.  

특히 이번 훈련을 통해 연속적인 사고 발생 시 비상사태 매뉴얼에 따라 신속하고 체계적인 대응 능력을 확인했고, 긴밀한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점검했다.

예스코 천성복 대표는 ‘실제 지진으로 인한 비상 상황 시 신속한 긴급복구를 위하여, 비상대처역량을 향상시킬 계획’이며, ‘안전관리에 지속적으로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예스코는 성북소방서뿐만 아니라, 동대문 소방서 등 관내 유관기관과 함께 안전관리 공조체계를 구축하며 안전관리 강화에 노력하고 있다.  

정욱형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