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부발전 ‘제16회 신재생 에너지 국제포럼’ 참가

기사승인 [0호] 2019.10.02  18:51:27

공유
default_news_ad1

- 태양광, 수소·연료전지1·2, 마이크로그리드 등 4개 세션 23개 주제 발표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부안 신재생에너지 테마파크에서 10월 1일부터 2일까지 양일간 개최하는‘제16회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에 참가했다.

이번 포럼은 ‘재생에너지, 수소를 품다’라는 슬로건으로 전라북도와 부안군이 주최하고, 전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하여 태양광, 수소·연료전지1·2, 마이크로그리드 등 4개 세션 23개 주제로 국내외 대학 및 연구기관, 기업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가하였다.

한국중부발전은 산업통상자원부 등과 이번 포럼을 후원하였고, 풍력발전을 이용한 수소생산시스템(P2G) 모형을 전시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또, 그린수소 생산을 연구하는 협력기관들 (지필로스, 가스안전공사, 아크로랩스, 수소에너젠, 두진 등)과 함께‘풍력 500kW급 하이브리드 수소 변환 및 발전시스템 기술개발’의 안전설비 보강대책을 논의하였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중부발전은 전라북도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및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정책에 적극 부응하여 전라북도의 산업발전에 동행”하고 있으며, “신재생에너지의 중심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국내외 신재생 에너지 투자 및 개발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