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친환경 태양광 보도 블럭 개발 나서

기사승인 [0호] 2019.07.16  17:51:03

공유
default_news_ad1

- 친환경 소재를 활용 노면 태양광 블럭 기술개발 착수회의 개최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16일 본사(울산 중구 소재)에서 ㈜한축테크와 공동으로 수행하는 ‘친환경 소재 활용 노면 블럭형 태양광 모듈개발’ 착수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도시 면적의 10% 이상에 해당하는 다양한 바닥면(노면)을 활용하는 태양광 모듈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미국, 중국 등 주요 국가에서는 도로와 태양광을 접목한 솔라로드(Solar Road)에 대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는 반면 국내는 도로 위 차양형태로 적용하거나 도로 방음벽에 적용하는 등 시작단계에 있다.

이번 연구개발 과제는 내구성 측면에서 기존 연구개발 중인 노면 블럭형 태양광과 차별화 되어있으며, 설비 위로 직접 사람이나 자전거 등의 하중이 가해지는 상황에 대비한 기술개발을 핵심 목표로 하고 있다.

블럭 내부 층별 일체화가 가능하도록 제작공정을 개발하고, 폐석분 또는 폐스티로품 등 버려지는 폐자원을 활용하여 강도를 기존 보도블럭 이상으로 높일 계획이다.

이외에도 지나다니는 사람들의 안전을 고려한 미끄럼 방지기술, 발전출력 및 발전효율과 직접 연관이 있는 표면 오염방지 기술 및 블럭 내부로 빗물이 유입되는 것을 막는 방수기술 등을 개발하여 연구개발의 성과를 높일 계획이다.

한편, 한국동서발전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에 기여하고자 2030년까지 자체 신재생에너지 발전비중을 25%까지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영농형 태양광, 풍력 발전 등 다양한 신재생분야의 연구개발 및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