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 한수원 안전관리시스템 벤치마킹위해 견학 눈길

기사승인 [0호] 2019.07.05  10:41:36

공유
default_news_ad1

- 4일 고리 및 새울 원자력본부 방문

   
▲ 1째줄 좌측 5번째 우중본 대표, 6번째 이인호 고리원자력본부장

[에너지코리아뉴스] 대성에너지(주)(대표이사 우중본) 산업안전보건위원회 및 임직원 30여명은 4일 한국수력원자력에서 운영중인 고리 및 새울 원자력본부를 차례로 찾아 안전관리시스템 벤치마킹을 위한 견학을 실시했다. 

최근 안전경영 강화에 매진하고 있는 대성에너지는 한수원의 재난상황실, 안전체험장 등 첨단 안전시설 견학을 통해 안전의식을 고취하고, 재난안전기준 및 산업안전 등 안전관리시스템을 벤치마킹해 회사의 안전관리업무 개선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날 견학에 함께 참석한 우중본 대표이사는“에너지 기반시설 중에서도 가장 최상위 수준인 원자력본부 안전관리시스템 견학을 통해 임직원들의 역량도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안전을 바라보는 시민들의 관심과 수준이 높아진 만큼 대성에너지도 이에 발맞춰 안전관리 체계를 더욱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성에너지는 지난 4월 현장 안전을 최우선 경영방침으로 하여 통합안전관제센터, 수성안전팀을 신설하는 등 안전조직을 개편하고 전사 안전혁신을 위한 안전실천 서약식 개최, 안전 감사제도 신설을 통해 안전경영 강화를 위해 계속 노력하고 있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