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경주지역 산모에 출산축하 미역지원

기사승인 [0호] 2019.07.03  17:40:39

공유
default_news_ad1

- 관리사업자 지원사업으로 출산장려ㆍ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과 경주시(시장 주낙영)는 7월부터 ‘출산축하 미역 지원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3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출산축하 미역 지원사업은 경주지역 출산 산모에게 경주에서 채취한 자연산 미역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출산율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은 중저준위 방폐물 반입으로 발생하는반입수수료를 재원으로 추진한다.

경주지역 출생 신생아는 2013년 1,800명에서 2018년 1,300명으로 매년 큰폭으로 줄어들고 있다.

차성수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은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은 물론 앞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농수산물 판로개척 지원 등 국민 중심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혜린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