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제31기 신입사원 입사식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7.01  17:35:27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입사원 54명 새로운 중부가족으로 맞아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7월 1일(월) 충남 보령에 위치한 본사에서 신입사원 54명과 신입사원 가족, 중부발전 임직원 등 3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제31기 신입사원 입사식’을 개최했다.

새롭게 중부발전 가족이 된 54명의 신입사원은 3개직군(발전기계, 발전전기, 발전화학)으로 블라인드 채용과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의 시험을 거쳐 선발되었으며, 111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우수한 재원으로 입문교육과 발전기초과정 등의 교육을 거쳐 9월중 현장에 배치 될 예정이다. 

이번 31기 신입사원에는 장애인 전형을 통하여 6명의 장애인이 입사하였는데, 중부발전은 장애인 전형 면접자들을 위하여 면접시간 연장과 문자통역 서비스 제공, 면접관과의 효율적 의사소통을 위하여 면접관 위치 변경 등 장애인 면접자 중심으로 면접시험을 개선하여 장애인 면접자가 본인의 역량을 발휘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다. 

특히 이번에 입사하는 청각장애 2급(중증장애인) 신입사원은 의사소통과 현장업무 등에 어려움이 예상되어 중부발전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공기업의 역할을 위하여 세심한 멘토링과 선배직원과의 적극적인 현장적응 활동 등을 통하여 보다 빨리 중부인으로 안정될 수 있도록 다각도로 관심을 기울일 예정이다. 또한 입사식에는 시각장애를 극복하고 아티스트로 인정받은 그룹 “더 블라인드”를 초청하여 밝은 에너지와 긍정의 메시지를 전하였다. 

입사식 후 박형구 사장과 노조위원장은 신입사원 및 신입사원 가족들과 오찬의 시간을 가져 새롭게 중부발전 가족이 된 신입사원을 축하해 주었으며, 가족들과 함께 보령발전본부 에너지월드를 방문하여 전력산업에 대한 이해와 자녀들이 근무하게 될 장소를 미리 느껴볼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박형구 사장은 “치열한 경쟁을 거쳐 중부발전 가족이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 젊음과 열정으로 회사의 핵심가치인 도전, 정도,상생, 역량을 몸소 실천하여 전력산업의 주인공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축하인사를 전했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