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 유조선 피격사건 관련, '중동 석유·가스 수급 점검회의' 긴급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6.14  17:50:05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에너지코리아뉴스] 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중동에서 발생한 유조선 2척 피격사건과 관련해 14일 '중동 석유·가스 수급 점검회의'를 긴급 개최하여 우리 기업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비상시 석유·가스 수급계획을 논의했다.

현재까지 우리 석유·가스 기업에 직접적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정부와 업계는 앞으로도 유조선 피격사건의 추이를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안전 확인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한편, 중동의 정세 변화에도 안정적으로 석유·가스를 공급할 수 있도록 비상시 석유·가스 수급계획 및 정부와 민간이 비축하고 있는 원유·석유제품·가스 현황을 면밀히 확인하고, 비상시 대응계획도 점검했다.

산업부는 그간 유관기관(석유공사, 가스공사) 및 업계와의 수차례 회의를 통해 ‘비상시 석유·가스 수급 계획’을 지속 점검해 왔으며, 향후에도 국내 석유가스 유통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사전점검을 철저히 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선호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