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2019년 제 1차 인권경영위원회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5.17  19:24:43

공유
default_news_ad1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17일 충북혁신도시 본사에서 2019년 제1차 인권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

사람 중심의 인권경영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스안전공사는 인권경영 추진의 독립성을 확보하기 위해, 인권경영을 점검하고 자문할 인권경영위원회를 구성했다.

인권경영위원회는 공사 김형근 사장을 위원장으로 인권전문가와 젠더전문가, 지역사회 대표 등 외부위원 6명과 공사 임직원 4명이 참여해 총 10명으로 구성했다.

오늘 위원회에서는 인권침해리스크 예방을 위한 인권구제제도 구축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교환했다.

위원장은 맡은 김형근 사장은 “사람중심 가치가 모든 업무에 반영될 수 있도록 공사업무를 되돌아보고, 임직원뿐만 아니라 공사 내외 모든 이해관계자가 존중받을 수 있는 제도와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