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경기본부, 반도체용 특수고압가스 안전관리 강화 기술교류회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5.15  21:43:52

공유
default_news_ad1

- 가스저장소 방호벽 적용방안 등 10여건의 토의 주제가 제안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장재경)는 15일 반도체 제조용 특수고압가스 제조·저장·판매 및 사용시설 업계 관계자 약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특수고압가스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

이번 “특수고압가스 기술교류회”(이하 기술교류회)는 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가 관내 특수독성가스분야의 종합적, 체계적인 안전관리강화를 위해 그간 업계와 사전논의를 거쳐 정기적인 교류의 장으로마련, 그 첫출발을 시작하게 됐다.

이날 기술교류회에는 삼성전자를 비롯한 경기지역본부 관내특수고압가스 제조, 저장, 판매, 사용 등 단계별 관련업계가 참여한가운데 특수고압가스의 누출 등 비상사태 발생 시 신속한 대응 방안,반도체 생산 업계 간 인적 네트워크 구축방안, 비상대응장비 협조 체계 정립 방안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또한 이 자리에서, 가스저장소 방호벽 적용방안 등 10여건의 토의 주제가 제안되었으며, 참석자 간 열띤 의견교환을 통해 현장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법령 개정사항 등에 대해서는 공사 관련부서에 제출하기로 했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