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 국민 제안 환경개선형 사회공헌 아이디어 사업화 추진

기사승인 [0호] 2019.05.14  19:48:20

공유
default_news_ad1

- 2019년도 KOSPO 환경기금 사회공헌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 거행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오는 6월부터 국민이 제안한 환경개선형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의 사업화에 나선다.

남부발전은 13일 본사 35층 비전룸에서 열린 ‘2019년도 KOSPO 환경기금(KEF, KOSPO Environmental Fund) 사회공헌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에서이와 같은 계획을 밝혔다.

KOSPO 환경기금 사회공헌 아이디어 공모전은 환경개선 효과가 기대되는사회공헌사업에 대한 국민의 아이디어를 모으고자 지난 3월부터 진행된행사로, 아이디어의 제안, 선정, 실행, 평가 전 단계에 국민의 주도적 참여로 이뤄졌다.

지난해 미세먼지 저감 등 환경개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5.7억원의KOSPO 환경기금(KEF)을 신규 편성하고,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신재생에너지 활용 노후주택 리모델링 지원, 태양광지원 환경근로장학생 운영사업,복지시설 전기차지원사업의 사업화를 추진한 남부발전은 올해도 선정된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한다는 복안이다.

올해 공모전에는 총 65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내·외부 전문가의 1차 심사와 2차 대국민 설문조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했다.

이를 통해 ‘미세먼지 보호 버스정류장 조성’ 제안이 대상을, ‘온실가스저감을 위한 도시숲 조성’과 ‘태양광 운영 및 수리 지원사업’이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그 외 5건의 장려상이 선정됐다.

남부발전 이상대 관리처장은 ”대표 에너지공기업으로서 시민들의 생활과직결되는 환경개선 활동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하는 것은 물론, 국민에게 얻은 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