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 노르웨이와 해상풍력 워크숍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5.10  16:49:43

공유
default_news_ad1

- 해상풍력 보급 확대를 위한 양국 협력관계 구축에 첫발

   
▲ 10일(금) 서울 롯데호텔에서 해상풍력 산업 활성화를 위해 개최된 한국-노르웨이 해상풍력 협력 워크숍에서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 이하 공단)은 5월 10일 오전9시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국내 해상풍력 산업 활성화와 향후 정책방향 모색을 위한 한-노 해상풍력 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주한노르웨이대사관, 한국풍력산업협회, 이노베이션 노르웨이(Innovation Norway), 노르웨이 에너지 파트너스(Norwegian Energy Partners)와 공동 주최한 이번 워크샵은 노르웨이의 산업현황 및 기술개발 현황을 청취하고, 양국의 해상풍력 보급 정책과 현황에 대한 주제를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되었으며, 양국 해상풍력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이상훈 소장 및 노르웨이 대사관 프로데 수울베르그(Frode Solberg)의 축사로 시작되었으며, 노르웨이 해상풍력 현황 및 기술개발 등을 주제로 노르웨이의 해상풍력 관련기업 에퀴노르(Equinor), 아커 솔루션즈(Aker Solutions), 오웩 타워(Owec Tower), 아이케이엠 테스팅(IKM Testing) 등이 발표하였다. 이어서 한국의 풍력발전 현황 및 사례에 대해서는 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를 필두로 울산시, 전라북도, 한국해상풍력(주), 두산중공업 등이 발표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신재생에너지센터 이상훈 소장은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노르웨이와 한국의 교류가 활성화 되어 국내 비즈니스 모델 발굴과 해상풍력 보급 등 관련 산업발전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유혜린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