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서울시 ‘안심이 앱’ 활성화 캠페인 시행

기사승인 [0호] 2019.04.10  10:52:13

공유
default_news_ad1

- 안심이 APP신규 가입 고객 3만 에게 모바일 주유쿠폰 제공

   
 

[에너지코리아뉴스] 현대오일뱅크(대표: 강달호)가 다음달 31일까지 서울시 ‘안심이 APP’ 신규 가입 고객 3만 명을 대상으로 3,000원 모바일 주유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펼친다.

모바일 쿠폰은 ‘안심이 APP’에 가입 후 캠페인 참여에 동의하면 7일 이내 휴대폰 문자로 발송된다. ‘안심이 APP’은 서울 전역에 설치된 4만대의 CCTV를 관리하는 관제센터와 스마트폰 앱을 연계해 시민들이 늦은 밤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게 도와주는 서울시 공공 어플리케이션이다.

2017년부터 은평구, 서대문구, 성동구, 동작구 등 4개 자치구에서 시범 운행했으며 지난해 10월부터 서울시 전역으로 확대 시행하고 있다.

귀갓실에 비상상황이 발생할 경우, 112에 신고하지 않아도 전원버튼, 화면터치, 휴대폰 흔들기 만으로 관제센터에 SOS호출이 가능하다. 관제 요원이 실제 위급한 상황이라고 판단하면 경찰이 바로 출동하게끔 되어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지난 1월 서울시에 소재한 5개 주유소에 서울시 ‘여성안심택배’를 설치한 바 있다. 여성안심택배는 집 주변에 설치된 무인 택배 보관함을 통해 여성들이 원하는 시간에 택배를 받을 수 있도록 서울시가 2013년 7월 도입한 서비스다. 택배기사를 가장한 강도사건 등 여성을 타깃으로 한 범죄 예방을 위해 개발했다.

앞으로도 현대오일뱅크는 주유소 유무형 인프라를 활용하여 서울시 정책 전반에 대한 업무 제휴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