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부발전, 강원 고성산불 피해 주민에게 의류 및 신발지원

기사승인 [0호] 2019.04.09  10:31:07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중부발전이 강원도민과 아픔을 함께합니다."

ad27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강원도를 덮친 사상초유의 대형 산불로 피해를 가장 많이 본 고성군 335가구 이재민 지원과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다양한 지원에 나선다.

중부발전은 이재민들에게 기본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의류와 신발 전달(3천만원) 및 피해복구 성금을 우선 조성하고,사고 피해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산불피해 농가에게 농사용 종자지원, 중부발전 사회봉사단 투입, 속초시장 등 전통시장을 방문 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화재로 한순간에 삶의 터전을 잃은 주민들의 아픔과 고통에 공감하며,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중부발전은 지난해 8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강진 및 쓰나미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10만 달러의 구호성금을 지원하는 등 국·내외에서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지역 주민과 더불어 상생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전 임직원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