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부발전, 발전산업 4차산업 혁명 선도

기사승인 [0호] 2019.03.25  13:59:43

공유
default_news_ad1

- 형상관리기반 기술자료 통합관리 시스템 개발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3월 25일 발전소 현장의 기술자료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와 활용 최적화를 위해 기존의 기술자료 관리 시스템의 기능을 대폭 강화하여 형상관리 기반의 '기술자료통합관리 시스템'을 새로이 구축, ‘新 전자도서관’으로 명명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로이 구축된 ‘新 전자도서관’은 기존에 분산되어 있던 기술정보자료 서버의 일원화를 바탕으로 발전설비에 발생한 수정 및 변경사항을 기술정보자료에 실시간 반영 및 일치시키는 형상관리기법이 최초로 도입된 최신의 선진 시스템으로 발전설비를 보다 체계적인 이력관리가 가능하도록 구성했다.

기술정보자료는 발전소 운영의 핵심 자산임에도 불구, 도면 그림과 스캔파일 등 검색 시 이전 시스템의 기능적 한계로 인해 발전소 현장에서 정확한 자료를 찾는데 많은 시간이 소요되었던 것이 사실이다.

이에 서부발전은 시스템 사양을 최신 성능으로 업데이트하고 문자판독과정을 통해 모든 자료를 디지털화함으로써 실시간으로 즉시활용 가능한 자료의 수량을 이전 대비 약 23배 이상 대폭 증대시켰다. 또한 지능형 전자도면(I-P&ID)의 구축 및 발전설비관리시스템과의 기술정보 연계로 기술자료 활용에 관한 사용자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이번 신규 시스템 구축 및 운용으로 기술자료를신속‧정확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발전소 운영업무의 효율성이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는 한편, 발전설비와 기술자료 간 불일치 오류로 인해 발생 가능한 설비 오조작 등 안전사고 사전예방에 큰 도움이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부발전은 향후 체계화된 기술자료를 기반으로 4차산업 기술이 접목된스마트플랜트 구축 및 안전한 작업 현장 구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