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양산지사, 탈북 청소년에게 교복구입비 전달

기사승인 [0호] 2019.02.22  21:38:07

공유
default_news_ad1

- 따뜻한 이웃사랑 실천, 안정적 사회 정착 기여

   
▲ 왼쪽 이정동 양산경찰서장, 오른쪽 박창규 한국지역난방공사 양산지사장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21일 북한이탈주민 가정 청소년에게 교복구입지원금 2백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역난방공사 양산지사(지사장 박창규)는 2017년 처음으로 양산경찰서와 북한이탈주민 조기정착지원 업무지원협약을 체결하여 교육 및생활지원사업을 시행중에 있다.

올해 중학교와 고등학교에 진학하는 탈북 청소년 10명에게 교복구입비를 1인당 20만원씩 지원함으로써 안정적인 학업수행에 이바지할것으로 기대된다.

이정동 양산경찰서장은 “한국지역난방공사가 본연의 업무 뿐 아니라사회공헌까지 활발히 하는 훌륭한 기업으로 양산지역의 자랑”이라고 말했다.

북한이탈주민 학부모 이재희(가명)는 “한국지역난방공사에서 우리아이들이 공부할 수 있도록 도움주셔서 너무 고맙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

박창규 한국지역난방공사 양산지사장은 “학생들이 새로운 학교로 진학하여 잘 적응하고, 교육을 잘 이수하여 대한민국 국민으로거듭나는데 우리공사의 작은 정성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말했다.

박선호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