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도시가스사 3대 집중사고 예방 결의대회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1.09  19:22:14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9일 협력체계 강화 모색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박종곤)는 9일 동절기 선제적인 가스 사고예방을 위한 방안으로 열린 “대구 · 경북지역 도시가스사 3대 집중사고 예방 결의대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결의대회는 영남에너지서비스㈜에서 진행된 가운데, 대구ㆍ경북지역의 도시가스를 공급하고 있는 대성에너지㈜, 대성청정에너지㈜, 서라벌도시가스㈜,영남에너지서비스㈜구미, 포항과 한국가스안전공사 임직원등이 참석하였다. 특히 도시가스로 인한 사고 중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고 인명, 재산 피해의 규모가 큰 사고인 가스보일러 CO중독, 무단굴착, 막음조치 미비 등으로 인한 사고예방을 위해 각 도시가스사와 한국가스안전공사는 협력체계 강화를 위한 방도를 모색하며 앞으로 다양한 점검 및 홍보 활동을 위한 의견을 공유하였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박종곤)는 2018년 도시가스 사고현황 및 사고 예방 대책에 대해 공유하며, 특히 가스보일러 사용이 급증하는 시기인 만큼 동절기 취약시설 가스 안전점검 강화를 당부하였다. 또한 각 도시가스사에서는 시설물 안전관리 활동 및 사고 시 비상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며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도시가스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결의를 다졌다.

박종곤 본부장은 “겨울철이 되며 가스보일러의 사용량이 늘어나는 만큼 CO중독등 가스사고의 위험 또한 증가할 수 밖에 없다.”며 “앞으로도 우리 공사는 가스사고 위기대응능력을 강화하여 대구·경북지역의 철저한 가스안전관리 활동을 추진해 나갈테니 각 도시가스사에서도 적극적으로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