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동서발전, 스마트기기 활용 재난대응훈련 시행 

기사승인 [0호] 2018.12.04  17:22:16

공유
default_news_ad1

- 경영진 현장 방문…유해화학물질 누출 방재·화재취약개소 점검

   
 

[에너지코리아뉴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4일 일산화력본부(경기 고양시 소재)에서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유해화학물질(암모니아수) 누출 방재훈련과 동절기 대비 화재 취약개소 현장 안전점검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암모니아수 누출 대응 훈련에서는 최신 스마트 기기인 CCTV 영상분석 장치, 웨어러블 카메라(바디캠), 디지털 무전기(TRS)를 활용하여 암모니아수 자동 검출부터 자위 소방대 출동, 초기대응과 인명구조, 소방서 암모니아수 제독의 과정을 현장과 지휘본부가 실시간으로 공유하면서 비상대응 상태를점검했다.

또한 동절기 화재 취약시기를 대비하여 지하 케이블실, 연료전지 발전설비 전기실, 계획예방정비공사 현장 등의 화재대비 상태와 소방 설비를 점검하는 등 화재 취약개소에 대한 현장 안전점검도 함께 실시했다.

한국동서발전 관계자는 “재난 현장에서 첨단 기술과 장비의 활용은 정확한 현장 상황파악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하는데 유용하다”며 “2019년 상반기까지 3D공간정보 기반의 지능형 통합 재난정보시스템을 구축하여 보다 실질적인 재난훈련을 시행하여 안정적 전력 수급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아람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