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스코, IoT 기술로 가스배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기사승인 [0호] 2018.11.07  12:03:53

공유
default_news_ad1
   
 

[에너지코리아뉴스] 예스코(대표 천성복)는 지난 10월 31일 매몰된 지하 배관의 상태를 감지하고 배관부식 진행여부를 원격으로 확인 할 수 있는 ‘TB전위 원격모니터링(IoT)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기존 인력을 통한 비 정기 또는 연간 1~2회 가스배관 부식 등의 배관데이터를 수집하는 방식을 개선, IoT기술을 활용한 배관 상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게 되었다. 기존 방식 에서는 배관부식이 최장 12개월 진행 될 수 있지만, 개선된 시스템 하에서는 이벤트 발생 초기에 대응 조치가 가능해 안전사고 예방에 큰 개선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예스코는 향후 ‘가스배관 만이 아니라 다양한 가스시설물 점검에 IoT기술을 적극 도입 할 계획’이라밝히면서도 ‘공급 권역 내 가스사고 예방 및 안정적인 도시가스 공급에 최선의 역량을 기울 일 것’이라 했다.

심혜 기자 news@energykorea.co.kr

<저작권자 © 에너지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